메뉴

함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이발(28)데이 ‘단비살롱’ 절찬리 운영 중

URL복사

치매어르신과 그 가족들의 돌봄 부담 감소에 적극적 노력, 높은 호응

 

[뉴시니어 =  이윤서 기자] 함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28일 치매어르신 가정으로 미용사가 직접 방문해 1:1 미용서비스를 지원하는 이발(28)데이 ‘단비살롱’을 운영했다.


‘단비살롱’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잠시 중단되었으나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되면서 10월부터 다시 정상 운영 중이다.


미용서비스 지원 대상자는 치매 질환 특성과 관련하여 와상 등 복합적인 문제로 미용실 이용에 어려움이 있는 치매어르신이며 ‘대한미용사회 함양군지부’ 소속 미용사의 봉사로 진행된다.


미용서비스를 지원받는 치매어르신 보호자는 “미용실을 함께 가려고 해도 귀가 어두워 대화도 잘 안되고 혼자 걷는 것이 힘들어 잘 가려고 하지 않아 옆에서 보고 있으면 힘든 점이 많은데, 직접 집으로 방문하여 무료로 이발을 해주어 너무 편하고 감사하다” 라며 고마움을 전하셨다.


함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치매로 인한 일상생활에서의 소외를 줄이고 치매어르신과 그 가족들의 심리적, 경제적 돌봄부담 감소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적극적 노력 중에 있다.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