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청국장 섭취 중년 여성 모발.손톱.눈썹에 긍정 효과

URL복사

생 청국장 12주 섭취 후 모낭당 모발개수 14% 증가

 

[뉴시니어 = 황인선 기자] 청국장 섭취가 중년 여성의 모발ㆍ손톱ㆍ눈썹 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가 국내에서 나왔다. 나이가 들면서 모발이나 눈썹의 숱이 적어지고 눈썹 짙기가 점점 옅어지고, 손톱이 얇아지는 데 이에 대한 청국장의 개선 효과가 사람 대상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1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건국대 생물공학과 강상모 교수팀이 2020년 40∼60대 중년 여성 20명을 청국장 섭취 그룹(10명)과 청국장 미섭취 그룹(10명)으로 분류한 뒤 두 그룹 간 모발ㆍ손톱ㆍ눈썹 상태의 차이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 결과(청국장 식이가 40~60대 중년 여성의 모발에 미치는 영향 등 세 편)는 한국미용학회지 최근호에 실렸다.  
 

강 교수팀은 청국장 섭취 그룹 여성에게 평소처럼 음식을 먹되 아침 식사 전에 생 청국장을 50g씩(콩 약 45~50개) 12주간 섭취하도록 했다.


12주 후 청국장 섭취 그룹의 면적당 모발 개수는 4.7%, 모낭당 모발 개수는 13.6% 증가했다. 
 

청국장 미섭취 그룹의 눈썹 길이는 2.6% 감소했지만 섭취 그룹에선 9.1% 길어졌다. 청국장 섭취 그룹의 눈썹 두께도 42%나 두꺼워졌다. 눈썹 짙기도 8.3% 짙어졌다. 
 

강 교수팀은 논문에서 “노화로 인해 눈썹이 지속해서 옅어진다”며 “청국장 섭취로 단백질 섭취가 늘어나 눈썹 육모를 돕고 눈썹이 길어지고, 짙어지는 것을 확인했다”고 지적했다. 
 

청국장을 12주간 섭취한 중년 여성은 손톱 두께도 19.7% 증가했다. 손톱의 밝기를 나타내는 지표는 개선됐고, 손톱 색의 붉은기ㆍ황색기는 감소했다. 손톱 표면의 손상도(들뜸)도 완화됐다.  
 

강 교수팀은 논문에서 “40∼60대 중년 여성이 청국장을 섭취하면 손톱 건강에도 이롭다”며 “부족한 영양을 보충하고 노화로 인해 떨어지는 단백질 흡수력을 저분자 화한 콩 단백질을 통해 높였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한편 된장ㆍ간장과 함께 콩을 발효해 만든 청국장엔 콩에서 유래한 아이소플라본ㆍ사포닌ㆍ비타민 Eㆍ불포화 지방ㆍ식이섬유ㆍ올리고당 등이 들어 있다. 청국장균 등 미생물에 의한 발효과정 중 새로운 생리활성 물질을 생성, 혈전 용해ㆍ혈압상승 억제ㆍ지질 대사 개선ㆍ항균 등 다양한 효과를 나타낸다. 이는 동맥경화ㆍ심장병ㆍ당뇨병ㆍ노인성 치매ㆍ골다공증 예방과 항암효과가 있다.
  

배너

배너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