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B마트서 55세 이상 어르신 200명 채용합니다

배민-서울시, 지역형 어르신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뉴시니어 = 이윤서 기자] 배달의민족’(이하 배민)이 서울시와 어르신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대표 김범준)은 24일 서울시, ‘서울시어르신취업센터’와 함께 ‘지역형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아한형제들은 올해 B마트 물류센터에서 근무할 만 55세 이상의 어르신 200여명을 채용하기로 했다. 서울시와 서울시어르신취업센터는 ‘노인 구직자 풀’을 제공해 어르신 채용을 돕는다. 채용된 어르신은 ‘B마트 시니어 크루’로 활동하게 되며, B마트 물류센터에서 물품의 신선도 관리나 정리, 선별, 포장 등 업무를 맡게 된다. 우아한형제들은 서울 곳곳에 있는 물류센터 인근에 거주하는 어르신을 우선 선발할 예정이며, 주5일 오전 6시부터 10시까지 4 시간 근무로 업무강도가 낮으면서 꾸준히 일할 수 있는 일자리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번 협약에 앞서 15명의 어르신을 선발해 9월1일부터 한달 간 파일럿 형식으로 시범 운영했다. 파일럿 프로그램에 참가한 어르신들의 업무 만족도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B마트 금천점에서 근무하는 이윤휘(61세) 씨는 “아직 정정한데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