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2.9℃
  • 연무서울 0.6℃
  • 박무대전 1.2℃
  • 구름많음대구 7.2℃
  • 흐림울산 8.2℃
  • 연무광주 4.7℃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12.1℃
  • 구름많음강화 -2.9℃
  • 구름많음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1.4℃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NEWS

전체기사 보기

양승조 지사 "충남.대전 혁신도시 저지는 성난 민심에 기름 끼얹는 일"

태안군청서 긴급회견 열고 황교안 자한당 대표와 일부 국회의원들에게 적극 협조 촉구

[뉴시니어=조성윤기자] 양승조 충남지사가 23일 정치권 일각에서 제기된 충남·대전 혁신도시 지정 저지 움직임과 관련해 강력한 규탄의 뜻을 밝혔다. 양 지사는 이날 오전 태안군청 소회의실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대전·충남 혁신도시 건설을 위한 국토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에 대해 대구·경북 지역 일부 의원들이 통과 저지 방침을 세운 것은 상처 난 충청인의 마음에 소금을 뿌리고 성난 민심에 기름을 끼얹는 망언”이라며 유감을 표시했다. 이어 “지난 15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충남도당 신년인사회에서 ‘여러분이 꿈꾸는 혁신도시 반드시 만들어 내야 한다’고 밝힌 바 있다”며 "과연 황 대표와 자유한국당의 진의는 무엇이고 당론은 무엇인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양 지사는 또 “2004년 국가균현발전특별법이 제정된 이래 현재 전국 11개 광역시·도 10곳에 혁신도시가 지정돼 있으며, 150여 개의 공공기관이 이전해 경제적·재정적 혜택을 입고 있다”며 “수도권을 빼고 오직 우리 충남과 대전만 제외돼 있는 이 현실은 국토균형발전이라는 본래의 취지에 반하는 것이며, 우리 지역민에게 소외감은 물론, 역차별에 따른 박탈감을 갖게 하기에 충분하다고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




NEWS

더보기

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