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뉴시니어TV] 국민권익위원회 - 전라남도, "반부패.청렴 실천 적극 협력"

URL복사

 

[뉴시니어 = 황인선 기자]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와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가 공정한 청렴사회 구현과 국민권익 증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지난 28일 양 기관은 전라남도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반부패・청렴 실천 등을 위한 정책 추진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국민권익위와 전라남도는 ▴반부패·청렴 정책의 공유 및 컨설팅 등 협력체계 강화 ▴이해충돌 취약분야 관리 강화 및 공직자 행동강령 준수 ▴소속 공직자에 대한 청렴교육 강화 ▴신고자 보호 및 부패・공익신고 활성화를 위한 제도 확립 등 반부패·청렴정책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고충민원 조정‧해결, 도민고충처리위원회 운영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행정심판 제도발전을 위한 중앙-전남 행정심판위원회간 협력 등 국민권익 보호를 위한 지원과 협력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국민권익위 한삼석 부패방지국장은 전라남도와 전라남도의회 전 직원을 대상으로 최근 제정된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법'의 취지와 주요 내용 등 공직자가 준수해야 할 행위기준에 대한 청렴특강을 실시한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부패 방지와 국민권익 보호를 위해 전남도와 권익위간의 연대와 협력이 강화되길 바라며, 앞으로 도민들에게 신뢰받는 청렴한 전남도를 만들기 위해 도민들의 고충에 더욱 귀를 기울이고, 청렴문화를 확산하는데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국민권익위는 전라남도와 전라남도의회를 비롯한 각 기관과 적극 협력하여 공직사회의 청렴성・공정성을 높이고, 우리나라가 세계 20위권의 청렴 선진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며, “이와 함께 국민권익위와 전라남도가 고충민원이나 사회적 갈등과 같은 국민들의 어려움을 실질적으로 해결하는 적극행정도 함께 추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권익위가 지난해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4년 연속 반부패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배너

배너
배너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